생명.평화의 물결을 지역사회에... :: 평택YMCA ::

 


 풀잎에도 상처가 있다
ptymca  2008-08-30 10:03:07, H : 3,269, V : 671
- Download #1 : artjeong_123.gif (2.5 KB), Download : 41  



풀잎에도 상처가 있다

풀잎에도 상처가 있다
꽃잎에도 상처가 있다
너와 함께 걸었던 들길을 걸으면
들길에 앉아 저녁놀을 바라보면
상처 많은 풀잎들이 손을 흔든다
상처 많은 꽃잎들이
가장 향기롭다


- 정호승의 시집《너를 사랑해서 미안하다》에
실린 시 <풀잎에도 상처가 있다>(전문)에서 -


* 상처 없는 사람이 어디 있을까요?
저마다 가슴 속 깊은 사연을 안고 살아갑니다.
상처가 아물면 새살이 돋습니다. 그러나 흔적은 남습니다.
문제는 바라보는 눈일 겁니다. 풀어가는 인생의 방법일 겁니다.
상처의 자리에만 머물러 있으면 한이 되고 원망입니다.
사람의 시각이 아닌 하늘의 섭리로 바라보면,
생채기는 자랑스러운 인생의 간증입니다.


** 고도원의 아침편지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921   가장 아름다운 멋    문지기 2010/12/06 770 3348
920   사람아 주면서 살자    문지기 2012/10/23 682 3347
919   "걘 내 친구니까요."    문지기 2009/04/09 735 3345
918   잘 살기 위해서...    ptymca 2007/09/21 698 3341
917   아침의 기적    ptymca 2009/03/03 738 3341
916   좋은 인간관계 맺는 7가지 좋은 습관    문지기 2011/04/18 677 3341
915   행동의 기본은 몸가짐이지요    문지기 2012/10/11 774 3340
914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 입니다.    ptymca 2007/05/01 691 3336
913   도토리 떨어지는 가을 길    ptymca 2008/09/17 756 3325
912   작은 것의 소중함    문지기 2011/03/12 714 3318
911   가족    ptymca 2008/05/14 705 3305
910   1 %의 행복    문지기 2010/07/22 677 3296
909   저마다 서 있는 자리에서    문지기 2011/09/14 694 3292
908   칭찬    ptymca 2007/03/28 714 3290
907   마음을 평온하게하는 5가지 방법    문지기 2011/02/23 721 3284
906   고민은 십분을 넘기지 마라    문지기 2010/11/03 682 3281
905   불타버린 국보1호    ptymca 2008/02/13 703 3279
904   값없이 주는 사랑이었으면....    문지기 2007/03/21 635 3273
903   평생을 행복하게 지내려면    문지기 2011/04/29 714 3271
902   이런 사람이 좋더라    문지기 2011/05/06 771 3270
[1][2] 3 [4][5][6][7][8][9][10]..[4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