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평화의 물결을 지역사회에... :: 평택YMCA ::

 


 진정한 승리자
문지기  2015-06-08 13:07:50, H : 930, V : 245




                          진정한 승리자


1997년 '미국 아마추어 골프 챔피언십'의 최종 승부는
'스티브 스콧'과 '타이거 우즈’간의 박빙의 승부로 치러졌다.

손에 땀을 쥐는 접전이 오가는 경기 중.
18번 홀의 연장 마지막 홀,
서로 동타를 이룬 가운데 스콧이 먼저 퍼팅을 할 차례였다.

우즈의 공이 스콧의 퍼팅라인 위에 놓여 있어
우즈는 원래 놓여 있던 자리에서
약간 떨어진 곳에 공의 위치를 표시하고 공을 집었다.

그런 다음 스콧의 퍼팅!
공은 홀컵을 아주 살짝 비껴갔다.

이어진 우즈의 퍼팅차례.
그는 조심스럽게 주위를 둘러보며,
가능한 모든 각도를 점검하는 듯 보였다.
그리고 마침내 퍼팅할 위치를 잡고 섰다.
이제 공을 치기만 하면 되는 순간이었다.

바로 그때 스콧은 조용히 우즈에게 다가가
공이 놓여야 할 자리는 그곳이 아니라
약간 떨어진 곳이라고 조언을 해줬다.
우즈는 스콧의 말을 듣고 공의 위치를 정정했고,
공은 홀컵으로 완벽하게 빨려 들어갔다.

서든데스.
연장 홀 승부에서 우즈가
스콧을 단 한 타 차고 누르고 우승하는 순간이었다.

==========================================

어릴 적부터 과도한 경쟁사회 속에 내몰린 아이들의 미래가
승자만 인정하는 냉혹한 세상이라고 생각하면,
잠이 오지 않는 부모님들 적잖이 있을 것입니다.

세상 모두가 스콧처럼 양심에 따라 살진 못합니다.
어쩜 양심에 따르고 싶어도
따르지 못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일 것입니다.

그러나 세상이 스콧을 알아준 것처럼
아이들에게 경쟁의 진정한 의미부터 교육한다면,
1등보다 값진 꼴찌.
사람들이 진정으로 인정하는 승자로
아이들을 키울 수 있을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821   사명감을 가지고 일하면 모두 숭고하다    문지기 2015/06/22 279 1053
820    점심을 먹으며...    문지기 2015/06/15 363 1259
819   웃으면 장수한다?    문지기 2015/06/11 251 1077
  진정한 승리자    문지기 2015/06/08 245 930
817   오늘부터...    문지기 2015/05/27 311 1277
816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문지기 2015/05/26 300 1182
815   축복의 말    문지기 2015/05/22 279 1035
814    사랑의 약속    문지기 2015/05/18 313 1068
813   힘이 되는 사람    문지기 2015/05/11 245 1136
812   가장 소중한 물건    문지기 2015/04/29 353 1153
811   가족은 그런 것 같습니다    문지기 2015/04/24 277 1129
810   아이들은 칭찬을 갈망한다    문지기 2015/04/15 286 1213
809   바보 소년    문지기 2015/04/08 250 993
808   할머니와 콜라    문지기 2015/04/06 289 1167
807   온 땅에 사랑마음    문지기 2015/03/31 249 978
806   ‘차라리와 그래도’    문지기 2015/03/23 369 1359
805   노약자석을 권한 어르신    문지기 2015/03/19 261 1122
804   눈물이 나도록 살아라    문지기 2015/03/13 388 1438
803   9가지 소통의 기술    문지기 2015/03/09 272 1183
802   보이는 게 전부가 아니다    문지기 2015/03/04 286 1138
[1][2][3][4][5][6][7] 8 [9][10]..[49]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